Martin De Luca 변호사, 브라질 기업에 대한 법무부 수사 논의하는 패널 토론에 합류


2020 07 20

미국 법무부가 종종 브라질 기업을 조사하는 상황에서 브라질 국적 고객과 이들을 대리하는 로펌은 자신의 권리 및 범하기 쉬운 실수를 인지하고 있어야 합니다. 이와 관련하여 상파울루 변호사 협회(Associação dos Advogados de São Paulo, AASP)에서 7월 23일 브라질리아 시간 오전 10시/미국 동부시간 오전 9시에 개최하는 가상 패널 토론에서 코브레 & 김의 Martin De Luca 변호사와 함께하세요.

포르투갈어로 진행하는 “내부 조사의 기본권” 패널 토론은 회사와 외부 로펌이 합동으로 진행하는 조사 대상이 된 사람의 권리를 주로 논의합니다. Martin De Luca 변호사는 미국-중남미 조사 경험을 활용하여 특히 법무부가 브라질 국적의 고객을 수사할 때 중점을 두는 부분을 논할 것입니다. 또한 국제 로펌이 브라질에서 흔히 범하는 오류, 예를 들어 이메일 증거 취급시의 실책을 강조하고 고객과 조사관 모두에게 왓츠앱(WhatsApp) 메시지의 중요성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웨비나 등록은 여기에서 하실 수 있습니다.